사는 이야기2007.09.15 21:41
모처럼 주말 오후에 신촌을 거닐다가 닥터피쉬카페라는 곳을 들어갔다
8~9천원을 내고 음료수+닥터피쉬 체험을 하는 형식이다.
친친어親親漁라는 물고기 입에 살균작용을 하는 화학물질이 있어서 사람의 피부에 살균치료효과가 있다고 하는데
목욕탕 같은 곳에 발을 담그고 있으면 친친어가 와서 발에 달라붙는다.
뽀뽀를 하는 건지 뭘 먹는건지...느낌은 그냥 간질간질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삼청동 dal 1887  (1) 2007.09.17
느리게 걷기  (1) 2007.09.16
닥터피시 친친어  (3) 2007.09.15
이 베트남 처녀를 아십니까?  (1) 2007.09.15
서브 디카로 작티 VPC-CA65를 맞이하다  (3) 2007.09.11
홍대앞 카페 <고도씨와 피노키오>  (0) 2007.09.07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줄리

    용감하시네요 발사진도 올리고 ㅡㅡ

    2007.09.17 17: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모르는 사람들 바로 앞에 발담그고.. 나의 정서엔 좀 ㅡㅡa
    동영상 보고 있는 나도 참 재밌지만.. 어케 동영상 찍을 생각 하셧는지 선배두 재밌네욤. 옆자리 살포시 앉아있는 김여사님의 발톱색상 아주 시원하군요 ㅋ

    2007.09.20 01: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한번 해보는데는 즐거운 체험일거 같아여

    2009.11.09 10: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