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둘째날 오전에 피크트램(THE PEAK TRAM)을 타고 빅토리아 피크에 오르기로 했다. 피크트램까지는 일부러 2층 오픈 버스인 15C 버스를 타고 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홍콩 시내 한복판을 오픈된 2층에서 가로질러 가는 느낌도 새로웠다.
오래 가지 않아서 피크트램을 타는 곳까지 도착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피크트램을 올라가면서 남산 생각이 났다. 케이블카가 있기는 하지만 좀더 한국적이고 낭만적이고 꼭 타보고 싶은 생각이 드는 무언가는 없는 느낌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빅토리아피크까지 올라갔으니 전망을 봐줘야겠기에 별도로 티켓까지 끊어서 올라갔지만 날씨가 꽝이었다. 비는 안왔지만 잔뜩 흐려서 보이는게 없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빅토리아피크는 꼭 피크트램을 타야만 갈 수 있는 것은 아니다. 이렇게 버스도 다닌다. 내려올때는 15번 버스를 타고 시내까지 왔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장경선

    여행 많이 다니시네요^^ 아기 생기기 전에 많이 다니시는게 좋습니다^^

    2008.04.15 18: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