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6월 27일(금), 28일(토) 회사 팀 워크샵을 다녀왔습니다.
워크샵이라기보다는 사실상 MT였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금요일 오전에 살짝 업무를 정리한 후 첫번째 찾은 곳은 남이섬 입구.
춘천 입구라서 그런지 거의 닭갈비 식당들이었지만 춘천의 정통 닭갈비와는 비교할 바가 못되었습니다. 밥을 비벼서 배를 채우는 것으로 만족^^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리가 남이섬 입구를 찾은 이유는 서바이벌을 하기 위해서였는데 서바이벌 사진은 하나도 없네요. 서바이벌의 출발지이기도 한 번지점프대에서 사람들이 떨어지는 걸 구경하는 것으로 여행 느낌을 대신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원래 우리 팀끼리 서바이벌을 하기로 되어 있었는데 업체측에서 다른 회사와의 서바이벌을 제안하더군요. 덤으로 5명에 한해서 바나나보트를 태워주겠다고 하면서... 서바이벌 장소 시간 때문인 것 같은데 아무튼 3게임해서 모두 이겼으니 기분은 더 좋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번 MT의 백미는 뭐니뭐니 해도 저녁식사를 한우로 했다는...
여럿 감탄하는 사람이 나올 정도로 살살 녹는 한우 양지살이 술도 술술 들어가게 만들었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언젠가부터 술하면 폭탄주가 빠지지 않는데 우리 일행은 아니었지만 식당앞잔디밭에서 쉬고 계시는 저 분도 폭탄주 몇 잔은 마셨을 듯...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음날 아침 양평 대명콘도의 뒷뜰. 봄에 공사를 했다던데 깔끔하게 꾸며놨더군요.
신고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