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카오가 그리 크지 않은 곳이긴 하지만 곳곳에 꾀나 찾아볼 곳이 많다. 봄에 안가봤던 곳 가운데 기아 요새(Guia fortress), 기아 등대에 가보았다.


해발 94m로 마카오 반도에 있는 7개의 언덕 중 가장 높은 곳에 자리한 기아 요새와 기아 등대는 플로라 가든(Flora Garden) 입구에서 케이블카를 타고 오를 수 있다. 



케이블카를 타고 오르면 넓은 공원이 있다. 관광객보다는 마카오 현지인들이 산책이나 데이트, 운동을 하는 모습이 많이 보인다. 이곳이 기아 언덕 공원(Guia Hill Municipal Park, 二龍喉公園)인데 1883년 녹지화 계획의 일환으로 바위산에 소나무를 심은 것으로 시작으로 공원이 꾸며져서 이 지역 사람들은 송산(松山)이라고 부른다고 한다. 


기아 요새는 요새와 예배당, 등대가 결합된 복합 건물 군으로, 요새와 예배당은 1622년부터 1638년 사이에, 등대는 1864년부터 1865년 사이에 지어졌다. 예전에 포대가 있던 곳은 오늘날 마카오가 주변 지역을 돌아보는 훌륭한 전망 포인트로 활용되고 있다. 1990년대에 복원된 예배당 내부에서는 동양 옷을 입은 천사 등이 그려진 독특한 프레스코 벽화를 감상할 수 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