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이야기2007.07.16 21:18

업무 인수인계를 핑계삼아 강남파이낸스센터(구 스타타워) 22층의 구글코리아에 다녀왔다. 2달여 전 아셈타워 30층에 사무실이 있을때 가보고 이번이 구글코리아 2번째 방문이다. 사실 꼭 갈 필요는 없었는데 유명한 구글의 사무실이기에 구경삼아 가봤다는게 솔직할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출입문과 안내데스크도 생기고 아셈타워 있을때보다 회사로서 틀을 갖춘 모습이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무실 입구의 대기실 쇼파. 구글의 칼라와 한국적 특성을 맞출려고 애쓴 흔적이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무실에 들어가려면 프린트 되는 명찰을 보이는 곳에 붙여야 한단다.
위 사진의 PC에서 이름과 소속회사, host name 을 입력하면 아래와 같은 출입 명찰이 나온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구글코리아의 회의실, 그냥 평범한 깔끔한 회사의 회의실 정도였다. 전망은 정말 좋았다.

1시간 가까운 미팅을 하면서 다시 느낀 것이지만 구글과 연계해서 일을 벌려볼까 하던 차에 부서를 옮기게 되어 좀 아쉬웠다. 당장의 큰 돈벌이나 사업이 일어나지 않아도 1등 기업과의 협력관계는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결과도 그렇지만 과정에서도 많은 것을 배울 수 있다.

하지만 추진하려 했던 일들이 잘 마무리될지는 모르겠다. 잘 모르거나 아니면 너무 욕심이 많은 사람들이 의사결정 라인에 있을때는 그 사업의 방향성이 이리저리 흔들릴 수밖에 없다. 명확한 비전과 전문성이 없으니 그때그때 순간만 모면하면서 때워가니 희망이 잘 안보인다. 그래도 그냥 굴러가고 탈도 없으니 어찌할 노릇도 없다.  
신고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추진하려 했던 일들을 제가 더 잘 마무리 해야져~ ㅋㅋㅋ 방향성이 이리저리 흔들리겠지만...

    2007.07.16 22: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근데 내 얼굴도 좀 찍어주지!!

    2007.07.16 22: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구글코리아의 백미는 안마기계가 아닐지... ^^;

    2007.07.16 22: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잘 되야죠... / 사무실 언저리만 다녀오고 속속들이 구경은 못한게 아쉽긴 하네요..

    2007.07.18 11: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프레첸 저기 얼굴 있네 머..

    2007.07.18 16: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얼굴이 아니라...ㅋㅋ

    2007.07.18 17: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