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이야기2007.07.26 13:18

사용자 삽입 이미지
SK텔레콤은 2007년도 2분기 실적이 매출 2조8,426억원, 영업이익 6,622억원, 당기순이익 4,033억원으로 전분기 대비 매출액 및 당기순이익은 각각 4.8%, 1.8% 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2억 증가한 수준이라고 26일 발표했다.

매출액은 2조8,426억원으로 무선인터넷 통화료 인하에도 불구하고 꾸준한 가입자 증가로 인해 전분기 대비 4.8%, 전년 동기 대비 7.7% 증가했다. 무선인터넷 매출은 정액제 가입자 증가 등에 힘입어 전년 동기 대비 4.3%, 전분기 대비 4.1% 증가한 7,045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접속료를 제외한 매출액의 27.5%를 차지했다.

영업이익은 매출 증가 등에 힘입어 전년 동기 대비 6.9% 증가했고 전분기와 비슷한(2억 증가) 6,622억원을 기록했으며, 당기순이익은 전년 동기와 전분기 대비 각각 8.0%, 1.8% 증가한 4,033억원을 기록했다.

매출대비 마케팅 비용은 2분기 번호이동 시장확대 및 신규 가입자 유치경쟁 등으로 모집수수료가 증가해 전년 동기 대비 17.3%, 전분기 대비 19.9% 증가한 7,031억원을 기록했다. 전체 매출 대비 마케팅 비용은 24.7%를 기록했다.

ARPU(가입자당 월 매출)는 고가형 요금제 가입자 증가에 따라 전분기 대비 2.2% 증가한 45,108원으로 나타났다.

SK텔레콤 CFO인 하성민 전무는 “하반기에도 경쟁상황 및 고객들의 수용도를 감안하여 WCDMA로의 Migration 속도를 탄력적으로 조절할 계획”이라며, “결합상품은 이미 발표한 바와 같이 종합유선방송사업자와의 제휴를 통해 이동통신과 초고속인터넷을 묶은 상품을 먼저 출시하고 향후 케이블 TV 등을 포함한 상품구성 다양화를 통해 고객 혜택을 높이겠다”고 밝혔다.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