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리에서의 두번째 숙소는 유명한 더 세인트 레지스 발리 리조트 The St Regis Resort Bali



로비에서 전통 악기를 연주하는 데 사진도 잘 찍어준다.



최고급 리조트 답게 일반 호텔 로비와는 다른 구조로 1:1로 상담하는 시스템으로 체크인과 체크아웃이 이뤄진다.



시원하고 맛있었던 웰컴 드링크



세인트 레지스 발리 리조트의 상징과도 같은 꽃장식. 로비에서 꽃장식을 따라가면 밖으로 이어진다. 계속 걸어가면 풀빌라 건물과 수영장, 바닷가도 나온다.



인도네시아를 상징하는 꽃들이 잘 배열되어서 이쁘게 장식되어 있다.



로비에서 본 풍경



세인트 레지스 발리 리조트 룸에 들어왔다. 내가 가본 호텔 중에 최고의 컨디션. 럭셔리하다는 표현이 가장 어울리는 곳이다.



베란다 공간이 이 정도다



화장실이 정말 넓다. 세면대 2개에 욕조, 변기, 샤워실이 나눠서 갖춰져 있다.



로비와 룸이 있는 건물을 나오면 이런 길이 나온다. 옆에 풀빌라들이 있다. 날씨와 푸르른 나무가 일단 분위기를 압도한다.



해가 뜨거워서 그렇지 그리 먼 거리는 아니지만 조금 걸어가면 이런 모습이 보인다. 아래 물이 수영장이고 위에 카바나 같이 쉬는 공간이 있다. 



저런 카바나에 자리를 잡으면 비치타월과 시원한 생수를 가져다 준다.



수영장을 지나가면 바닷가에 백사장이 펼쳐져 있다.



빨간 파라솔과 함께 깔끔하게 정돈된 썬베드가 그림 같은 풍경이다.



출출하다는 딸램을 달래기 위해서 햄버거를 주문했다. 나는 햄버거, 딸램은 감자튀김



저녁 시간에 전통 공연도 한다.



세인트 레지스 발리 리조트에서 또하나 마음에 들었던게 룸에서 커피를 주문하면 언제든지 갖다준다. 무료로 말이다. 하루에 두어번씩 이용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인도네시아 | 발리
도움말 Daum 지도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