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이야기2007.07.30 11:36

K

사용자 삽입 이미지
BS는 8월 1일 부산,대전,광주,대구,전주,춘천,제주 등 주요 지역 거점 도시를 중심으로 지상파 DMB 본방송을 우선 실시하고 9월에는 창원,청주,울산,강릉,공주 지역으로 확대 실시한다고 발표했다.

KBS DMB 전국 본방송은, 1TV 기반의 'U KBS 스타'채널, 2TV 기반의 'U KBS 하트'채널, 실시간 교통정보 DMB 네비게이션 서비스 'KBS 모젠 TPEG서비스'로 구성된다.

1TV 기반의 'U KBS 스타'에서는 KBS 지역총국에서 제작한 프로그램을 전국으로 재전송하면서 지역 제작 프로그램의 영향력을 확대할 계획이고, 2TV 기반의 'U KBS 하트'에서는 8월 중순부터 인기 드라마 및 인기 예능프로그램에 양방향 데이터 서비스인 'BIFS(빕스)'를 적용할 예정이다.

6백만 단말기 시대를 맞이하고 있지만 수익모델의 한계를 드러내고 있는 지상파DMB에 있어서 전국방송은 힘이 될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방송사 주도의 사업 특성상 네트워크 장비에 대한 투자가 적극적으로 이뤄지기 힘든 현실을 어떻게 극복할지가 지상파DMB의 앞날을 가름한다고 볼수 있다.

정말 언제 어디서나 휴대폰이나 다른 기기로 지상파DMB를 통해서 방송을 볼수 있는 시대가 열리면 모르겠지만 장소적인 제약이 너무 많은 현실을 감안할때 매체력 확장을 무작정 기대하기가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MBC가 위성DMB TU미디어에 채널을 공급하기로 한것은 지상파DMB의 한계를 상징한다고 할수도 있겠다.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