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동남아 리조트 하면 수영장이 어떻게 생겼는지 제일 관심이 간다. 노보텔 누사두아 발리 Pool은 대략 이런 분위기다. ㅋㅋ 아릿다운 아가씨들이 일광욕을 즐기고 있는 모습도 쉽게 찾아볼 수 있고 뚱뚱보 아저씨도 망중한을 즐기고 있다.


특색 있는 게 비치 의자였는데 그늘막도 그렇지만 발리의 특색인 나무를 활용해서 만들어서 자연과도 잘 조화된 느낌이 든다.


수영장이 큰 편은 아니지만 그냥 재미없이 직사각형 Pool이 아니라 멀리서 보면 연못처럼 느낄 수도 있게끔 아기자기하게 배치되어 있다.


수영장 한쪽 구석에 보니 이렇게 노보텔 누사두아에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엑티비티, 레크레이션에 대한 안내가 나와 있다. 날마다, 요일마다 다르게 시간을 정해놓고 간단한 이벤트도 계속 열리고 있었다.


이 사진이 한 행사 장면인 듯 싶다. 어린이들 몇명이 모여서 게임을 하고 있다.


리조트는 휴양하는 곳이라서 어린이들에 대한 배려가 중요하다. 이곳은 키즈클럽인데 건물 안에도 어린이 집 수준으로 시청각 시설과 장난감이 잘 갖춰져 있었고, 밖에도 잔디밭에 간단한 놀이기구가 있었다.


노보텔 누사두아는 그리 큰 대형 리조트는 아니지만 아기자기 하게 공간을 활용해서 재미있는 즐길거리를 많이 만들어놨다.


가운데 잔디밭에서 수영장 쪽으로 보면 정자에 안마를 할 수 있도록 시설이 되어 있다. 아마도 호텔의 스파 시설과 연계하여 운영하지 않나 싶다.


이 곳은 노보텔 누사두아의 제일 끝 쪽에 있는 건물인데 사무실이 있었고, 카페와 케잌을 파는 곳도 있었다.


노보텔 누사두아에서는 발리 컬렉션이라는 큰 쇼핑센터와 가까운 누사두아 비치까지 셔틀버스가 운행한다.


지나다가 보면 자전거가 놓여 있는 곳이 보이는데 대여해서 타고 다닐 수 있다고 한다.


바 앞에서 발리 전통 악기를 연주하는 직원이 포즈를 취해주고 있다.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아침식사를 하고 노보텔 누사두아 산책을 했다. 큰 리조트는 아니지만 구경삼아서 한바퀴 돌았다.


먼저 메인 로비로 향했다. 사진의 멀리 보이는 쪽이 리조트 출구이고, 사진을 찍은 장소로 들어가면 리조트 안으로 들어간다. 메인 로비에는 가운데는 쇼파가 있고 사진 보기에 오른쪽에서 체크인, 체크아웃을 한다.


수년전에 발리에서 폭탄 테러가 있었던 것을 기억하는 사람들이 있을 것이다. 그 영향으로 발리의 대형 관광지에는 불심 검문을 하는 경우를 볼 수 있다. 리조트도 들어오는 차량을 일일이 수색하고 차 아래까지 살펴본다. 사진에서는 잘 안보이지만 경비하는 사람들은 거의 군인 수준으로 무장을 하고 있다. 약간 살벌한 느낌도 든다.


정문 바로 옆에는 저렇게 사원이 있다. 발리는 가정집이나 호텔이나 식당, 상점 등 그 규모의 차이는 있지만 거의 모두 저런 개인 사원을 가지고 있다.


다시 반대쪽으로 와서 서서히 리조트 안쪽으로 들어간다. 메인 로비에서 방향을 리조트 쪽으로 향하면 바로 양 옆에 연못 정원이 이쁘게 꾸며져 있다.


리조트 안내도이다. 위 사진이 이 안내도 제일 아래쪽 빨간 표시이고 오른쪽으로 한바퀴 돌려고 한다.


양갈래 길이 나온다. 위 안내도에서도 볼 수 있듯이 가운데 수영장을 놓고 빙 둘러 있는 배치다.

우리 일행이 묶었던 숙소는 오른쪽에 보이는 첫번째 건물의 1층이었다.


잔디밭에 푸르고 고르게 깔려 있는데 애기들이 뛰어다녀도 좋다. 이어서 비치 의자들이 있고 수영장이 이어진다.


노보텔 누사두아를 거닐다 보면 저렇게 정자가 가끔 있다. 햇볕이 뜨거울때 잠시 피할 수 있지 않을까 싶다. 그냥 앉기 위해서 만들었다기 보다는 웬지 누워줘야 될 것 같다.


노보텔 누사두아가 조용하면서 아담한 리조트라서 길의 느낌이 웬지 친근하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웬지 뛰면 안될 것 같고 천천히 걸으면서 아름다운 정원을 거니는 느낌, 시골길, 산길을 걷고 있는 느낌도 준다.


이곳은 리조트 안의 스파하는 곳이다.


연못 속에는 잉어들이 제법 있다. 분수도 발리의 특색을 잘 살려서 배치되어 있다.


이곳이 메인 식당인 The Square. 왼쪽으로 비치의자와 수영장이 살짝 보인다.


수영장도 아주 넓거나 크지는 않지만 아기자기하게 꾸며서 잘 즐길 수 있도록 되어 있다.


리조트는 이렇게 아파트 같이 생겼다. 뒷쪽으로 가면 담이 있는 곳도 보이는데 그 안에 지붕이 있는 구조로 봐서 1층이 풀빌라 형태인가 보다.


리조트 객실의 입구다. 작은 아파트 단지 같기도 하고 고급 펜션 단지 같은 느낌도 준다.
  

리조트 안내도를 기준으로 왼쪽 뒷쪽으로 가니 작은 철망을 넘어서 저렇게 넓은 잔디밭이 보인다. 이 곳은 리조트는 아니고 근처의 골프코스다.


메인 식당과 붙어 있는 바. 밤 늦게도 사람들이 모여서 음료나 술을 마시는 모습을 찾아볼 수 있다.


식사 시간이 지났을 때였는데 사람들이 모여서 차를 마시고 있다.


노보텔 누사두아의 수영장은 2단으로 나뉘어 있는데 사진의 아래쪽과 윗쪽이다. 주로 수영은 윗쪽에서 하는데 아래쪽에도 비치의자가 있어서 쉬다가 물에 들어가서 놀 수 있도록 되어 있다. 이 사진을 기준으로 정면으로 보이는 검은색 지붕이 메인 식당이고 왼쪽의 검은 지붕은 간단한 음료와 술을 마실 수 있는 바가 있는 곳이다.


공간을 잘 활용해서 곳곳에 푸른 잔디와 나무를 이용한 그늘이 잘 꾸며져 있다. 놀기 위한 리조트라는 생각보다 이런 곳에서 친한 사람들이 모여서 함께 지내는 대규모 펜션이나 별장 같은 느낌을 준다.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노보텔 누사두아의 메인 식당은 THE SQUARE 라는 곳이다.


이 지도를 보면 가운데 파란색 표시가 된 곳이 수영장인데 바로 위에 빨간색으로 표시된 곳이다. 우리는 아침식사가 포함된 숙박비를 지급하여, 매일 아침식사를 이 곳에서 해결했다.
 

THE SQUARE는 위 지도에서 보듯이 수영장 바로 앞에 있다. 그렇다고 음식이 수영장으로 빠지는 걸 염려할 정도는 아니고 중간에 비치의자도 있고 15m 정도 떨어져 있었던 듯 싶다. 수영하는 사람의 프라이버시에 지장이 가지 않을 정도가 되면서도 식사하면서 파란색 수영장이 보일 정도는 된다.


또 여느 식당과 다르게 오픈 테라스형이다. 날씨가 더운 곳이기는 하지만 지붕이 빛을 가려주고 높은 천장의 큰 선풍기가 환풍 역할을 겸하고 있기 때문에 쾌적한 환경에서 공기를 마시면서 식사가 가능하다. 또 한쪽으로는 푸른 잔디밭을 앞에 두고 있어서 야외에서 식사하는 느낌을 만끽할 수 있다.



호텔 부페의 새로운 느낌 중에 세계 각국의 사람들과 함께 식사를 한다는 점도 빼놓을 수 없을 것이다. 식사하면서 노보텔 누사두아에 어떤 사람들이 많이 찾는 지 알 수 있었는데 정말 세계 각국의 사람들이 모여 있다. 유럽, 호주 사람들도 제법 보였고, 복장을 봐서 인도 가족, 일본, 중국 사람들도 만날 수 있었다. 

THE SQUARE의 아침식사는 여느 고급 호텔 조식 부페와 같은 형식으로 구성되어 있다. 호텔 부페 답게 세계 어느 나라 사람이라도 입맛에 맛도록 신경을 쓴 메뉴 선택이라는 느낌을 받을 수 있다. 열대의 나라 답게 과일도 풍성하고 즉석 계란요리도 맛있다. 


몇가지 인도네시아 전통 요리도 있었는데 기름에 볶거나 튀기는 것을 뜻하는 고랭(Goreng) 요리도 많았다. 나시(Nasi)는 밥을 뜻하고, 미(Mie)는 면을 뜻한다고 한다. 인도네시아의 볶음밥이 나시고랭(Nasi Goreng)이고, 볶음면은 미고랭(Mie Goreng)이다. 동남아 특유의 향신료 냄새가 없으면서도 담백하게 맛있어서 나도 많이 먹었다.


정성껏 스푼에 하나씩 놓여 있는 이 요리는 매일 매일 그 재료가 바뀌었는데 샐러드를 요리화한 것이다.


야외라서 과일에는 이렇게 덮게를 놓아서 벌레가 모이지 못하게 했다.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노보텔 누사두아 로비

노보텔 누사두아 로비


이번 가족여행을 준비하면서 가장 고심했던 것이 여행지다. 이번 여행에 함께하는 가족은 모두 8명. 부모님, 우리 부부, 동생 부부와 어린 조카, 그리고 막내 동생... 4식구. 보통 2명을 기준으로 하는 여행사의 패키지형으로 숙소를 정한다면 방 4개를 구해야 하고, 그중 1실은 1명만 이용하게 된다는 얘기다. 애매하다.

게다가 오랫만에 식구가 함께 모이는 점과 어린 조카가 있는 것등을 감안하면 대형 콘도형 펜션 정도가 적당할 듯 싶었다. 서울 교외나 제주도에도 그런 숙소가 많은 것을 알고 있지만 유학 조건 때문에 일정 기간 동안 우리나라에 들어오지 못하는 동생 부부가 문제다. 외국에서 콘도형 숙박시설을 골라야 한다는 얘기다.

또 어머니 환갑 명목이니 약간이라도 관광할 곳이 있어야 했다. 비싼 돈 들여서 가는 것인데 어디 쳐박혀서 있다가 오려면 가는 의미가 없을 테니까 말이다.

먼저 나라, 도시를 알아봤는데 시기가 1월 하순, 제일 추울 시기라서 중국은 비용은 아낄 수 있겠지만 제외했고, 일본 남쪽의 따뜻한 곳이 있지만 많이 올라있는 일본 환율을 감안하니까 그 돈이면 차라리... 라는 소리가 저절로 나온다.

몇몇 여행사에 이런 조건을 걸고 문의했지만 적당한 곳을 찾기가 쉽지 않다. 사이판에 괜찮은 콘도형 리조트를 발견했지만 베트남에 있는 동생의 이동 방법이나 소요 시간이 장난이 아니다. 최소 1박 2일이란다.

결국 동남아쪽에서 찾아볼 수 밖에 없었는데 대부분이 휴양을 기본으로 하고 해양 스포츠가 곁들여진 곳이 많아서 젊은 사람들에게는 몰라도 어른들을 감안하면 장소 고르기가 쉽지 않았다.

게다가 식구가 많이 움직이니까 홍콩/마카오는 우리가 작년에 다녀왔고, 방콕/푸켓은 동생 부부가 신혼여행 다녀온 곳이고, 또 어디는 부모님이 다녀왔던 곳이다. 이런 식으로 정말 나라, 도시 따지다가는 아무 곳에도 못갈 판이다.

나라, 도시도 중요하지만 괜찮은 숙소에 초점을 맞춰서 남녀노소, 많은 가족이 함께 어울릴 수 있는 숙소를 찾아봤다. 그러다가 발리스토리라는 여행사에서 추천받은 곳이 인도네시아 발리의 노보텔 누사두사 발리(Hotel Novotel Bali Nusa Dua Hotel & Residences)의 3Room. 

이 곳을 소개받아 알아보고는 더 고민할 것도 없이 그냥 결정해버렸다. 쉽게 생각하면 방 3개 딸린 60평짜리 아파트와 같은 구조였다. 또 각 방마다 욕실, 화장실이 딸려 있다. 8명의 가족이 함께 있기 쾌적할만한 넓은 거실과 주방이 마음에 들었다.

Novotel은 서울에도 있다시피 그 Accor 라는 유럽 호텔 체인의 브랜드다. 발리에는 노보텔 베노아와 노보텔 누사두아 2군데가 있는데 모두 풀빌라+리조트 호텔이다.


발리 덴파사르공항에서 차로 20분이 걸리지 않는 곳에 있는 누사두아 지역의 노보텔 누사두아는 신혼여행객들이 즐겨 찾는 풀빌라형 외에도 2Room와 우리가 묶었던 3Room과 같은 여러 가족이 함께 이용할 수 있는 레지던스형 객실도 있다.

초호화급 럭셔리 리조트는 아니지만 오픈한지 2년도 되지 않았고 호텔, 리조트, 풀빌라, 레지던스의 성격을 고루 가지고 있는 실속형 리조트다. 다른 곳의 2인용 풀빌라와 숙박료도 별로 차이나지 않았던 것으로 기억하는데 8명임을 감안하면 비용 대비 효율적이다.

다른 동남아 리조트에 비해서는 놀이시설이 많거나 대단지는 아니지만 그런 면이 오히려 차분한 분위기를 자아내어서 휴식을 원하는 사람들에게도 좋을 것 같다. 리조트 단지의 바로 넘어서는 골프장이 있는데 혹시나 발리로 골프 여행 가는 가족들이 있으면 이용하기 좋은 숙소로 보인다.

노보텔 누사두아 지도

노보텔 누사두아 지도


위 지도에서 아래쪽 가운데 빨간 표시가 메인 로비고, 윗쪽 빨간 건물 표시는 식당과 바 등의 편의시설이다. 가운데 파란색으로 수영장 표시가 있고, 오른쪽 4 X 4 건물이 노란색으로 표시되어 있고, 왼쪽으로 4 X 6 건물이 빨간색으로 표시되어 있다. 우리가 묶었던 곳은 메인 로비에서 제일 가까운 노란색 건물의 1층이었다.

밖에서 본 노보텔 누사두아 3 Bedroom

밖에서 본 노보텔 누사두아 3 Bedroom


노보텔 누사두사 객실 문

노보텔 누사두사 객실 문


우리 일행이 저녁식사를 외부에서 하고 숙소로 들어가서 도착하자마자 실내 사진을 찍었는데 조명이 그리 밝지 않아서 아무래도 한계가 있다. 발리의 유명한 나무 목재 느낌에 부드러운 연두색과 귤색이 조화를 이루어서 현대식이지만 따뜻한 느낌을 준다.

거실과 주방
노보텔 누사두아의 거실

노보텔 누사두아의 거실, 테이블 위에는 웰컴 쥬스가 놓여 있다


노보텔 누사두아의 거실

노보텔 누사두아의 거실의 쇼파

노보텔 누사두아의 주방

아일랜드식 식탁으로 공간을 효율적으로 상요한 주방에는 대형 냉장고와 싱크대, 전기 오븐, 그릇, 접시, 냄비 등 각종 요리를 할 수 있도록 구비되어 있다.

첫번째 침실과 욕실

노보텔 누사두아의 침실

노보텔 누사두아의 3베드룸의 첫번째 침실은 욕실과 연결되어 있다


두번째 침실과 욕실


세번째 침실


세번째 침실의 욕실도 잘 준비되어 있었다. 위 2번째 욕실과 같았는데 욕조만 없다고 생각하면 된다.

Jl Pantai Mengiat BTDC Complex Po Box 116 80363 NUSA DUA INDONESIA
Tel (+62)361/8480555
Fax (+62)361/8480556
E-mail reservations@novotelnusaduabali.com
Hotel Manager :
Mr Thierry GASNIER
Location & access
GPS. S 8° 47' 48.67''  E 115° 13' 10.92''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