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이야기2011.03.04 09:46

애플에서 아이패드2 출시를 발표했습니다. 중병설이 나돌고 있는 스티브 잡스가 나와서 발표를 했습니다. 직접 동영상을 확인하니까 좀 마르긴 했어도 목소리나 눈빛은 쌩쌩하더군요.

아이폰은 출시하자마자 사전예약을 해서 한국 출시 첫날 받았는데 아이패드는 그러지 않았습니다. 회사나 다른 주변 여러 곳에서 사용해봤는데 개인적으로 꼭 필요한 기기라고는 생각치 않았기 때문입니다. 아무리 좋은 기기라도 제게 필요치 않으면 돈들일 필요가 없었죠. 저는 얼리어답터 기질은 없는가 봅니다. 

물론 삼성 갤럭시탭도 마찬가지입니다만 태블릿PC도 하나쯤 가지고 있으면 좋겠다고 생각은 들었습니다. 하지만 아이폰을 파워풀하게 사용하고 있고, 넷북이 있는데 별도로 태블릿PC를 내 돈 수십만원 주고 사는 것은 비효율적이라고 생각했습니다. 

아이패드를 비롯한 태블릿PC 시장의 가능성은 누구보다 인정하긴 아직은 게임, 교육 등의 특정 콘텐츠의 주사용자 층이 주로 사용하기에 적당한 기기인 것이 사실입니다. 침대나 쇼파처럼 가정에서는 폰보다 테블릿PC가 이용하기 좋다는 분석도 있지만 그렇다고 스마트폰과 별도로 또 사는 것은 낭비죠. 우리나라 현실에 맞는 전용 어플리케이션도 충분치 않고, e-book이나 멀티미디어 소비기기로써의 콘텐츠도 아직은 부족하다고 보였습니다. 

하지만 아이패드2 출시 발표를 보면서 이제는 때가 됐구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아직 콘텐츠가 많이 부족한 것은 사실이지만 향상된 성능과 카메라까지 장착되어서 적어도 넷북을 대체할 수는 있을 것 같습니다. 물론 이는 어디까지나 시장 차원이 아니라 제 개인 차원의 필요성에 따른 판단일 뿐이죠.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샌프란시스코 애플스토어 Apple Store San Francisco

2~3년전만 해도 주로 디자인을 전공하거나 Mac 제품을 사용하는 전문가들 정도만 찾던 애플스토어가 최근에는 인터넷, 미디어 업계 종사자는 물론 젊은이들이 꼭 한번씩 찾게 되는 필수 코스가 되고 있다.

우리가 찾은 곳은 샌프란시스코 시내 유니언스퀘어 Union Square 근처의 애플스토어 Apple Store San Francisco‎. 샌프란시스코 인근에 몇군데 애플스토어가 있는데 시내 한 복판에 있는 곳이니 아무래도 많은 사람들이 찾게 된다. 

사진을 보면 건물 모서리 양 옆으로 ba 라고 적혀 있는 표지판이 보이는데 샌프란시스코의 지하철인 BART, Powell 역이 샌프란시스코 애플스토어 Apple Store San Francisco‎ 지하로 연결된다. 샌프란시스코의 Ellis Street와 Stockton Street가 만나는 코너에 위치해 있다.

샌프란시스코 애플스토어 Apple Store San Francisco

샌프란시스코를 간다고 하니까 주위에서 아이패드 iPad를 사달라고 했던 사람이 몇 있었는데 알아보니 미국에도 물건이 별로 없어서 미리 주문을 하지 않으면 안된다고 해서 모두 뿌리쳤다. 일행중 한명이 아이패드 구입 부탁을 받아서 찾아갔다. 결과적으로 이날 매장에 나온 아이패드 iPad는 Sold Out. 모두 팔리고 없었고 다음날 와서 간신히 구입했다. 건물 벽에 아이패드 iPad가 DP되어 있는 모습.

샌프란시스코 애플스토어 Apple Store San Francisco

샌프란시스코 애플스토어 Apple Store San Francisco‎는 2층으로 구성되어 있었는데 2층에는 작은 교육장이 있는데 나는 1층에서 정신없이 iPad와 iPhone4 구경하느라 올라가보지도 못했다.

샌프란시스코 애플스토어 아이패드

아이패드 iPad를 들고 자동차 게임을 하는 모습이 재미있다. 

샌프란시스코 애플스토어 아이패드

1층은 애플의 여러 제품이 전시되고 있었지만 특히 아이패드 iPad와 아이폰4 iPhone 4를 시연해보는 사람들이 많았다.

샌프란시스코 애플스토어 아이패드

아이패드 iPad는 전에 몇번 다뤄본 적이 있어서 다른 사람들이 시연하는 모습만 봤다.

샌프란시스코 애플스토어 아이폰4

내가 관심있게 본 것은 곧 우리나라 출시를 앞두고 있는 아이폰4 iPhone4. 

샌프란시스코 애플스토어 아이폰4

내가 사용하는 iPhone 3Gs의 카메라로 촬영한 iPhone4의 모습이다. 일부러 보정을 하나도 안하고 그대로 올렸다. 액정 부분에 초점을 맞추느라 정면에서 찍었는데 잡아보니까 옆에 사각으로 각져 있어서 미끄러지는 느낌이 거의 없었다.

샌프란시스코 애플스토어 아이폰4

나도 iPhone 3Gs를 사용하고 있지만 OS를 iOS4로 업그레이드했기 때문에 단순한 UI는 큰 차이를 느끼지는 못했다.

하지만 인증샷 차원에서 카메라 기능을 켰다가 깜짝 놀랐다. iPhone 3Gs에서 사용하는 300만화소 카메라도 모바일 중심으로 사용하기에는 큰 지장이 없지만 웹 페이지로 옮기면 아무래도 화질이 아쉬운 적이 있었는데, iPhone4의 500만 화소 카메라는 정말 다른 세상 같이 보였다. 

위 사진이 iPhone4로 촬영한 모습이다. 역시 보정을 하나도 안하고 그대로 올렸다.

샌프란시스코 애플스토어 아이폰4

iPhone4의 새로운 기능, 화상통화인 FaceTime을 시연하는 일행의 모습이다. 눈에 하트 표시는 초상권 보호 차원에서 내가 집에 와서 넣은 것이다.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