칭다오 여행의 숙소는 글로리아 플라자 호텔 청도 青島凱萊大酒店 Gloria Plaza Hotel Qingdao의 조식 부페. 호텔 1층 로비와 연결된 곳에 아침식사를 할 수 있는 곳이 있다.



해외 여행을 다니다보면 호텔 아침식사도 복불복이다. 특급 호텔이야 아침식사가 웬만한 저녁 부페와 별 차이도 없이 메뉴가 많지만 중소형 호텔들  조식은 어떨지 알 수가 없다. 빵이나 씨리얼 몇 종류만 나오는 곳도 있고, 오믈릿이나 우유와 차만 주는 곳, 메뉴가 많아도 그 나라 특유의 향신료 등 양념 때문에 음식 먹기가 어려운 곳도 많다. 


칭다오 글로리아 플라자 호텔 청도는 조식 치고는 괜찮은 편이다. 



칭다오 자체가 한국과 워낙 가까운 곳이어서 한국 관광객들이 많아서 김치 등 한국 밑반찬도 다양하게 있고, 전반적으로 다양한 메뉴를 가지고 있다.



면류도 즉석에서 요리해준다. 신라면도 있다.



계란 후라이. 보통 호텔에서는 오믈릿을 즉석해서 해주는 곳이 많던데 이 호텔은 완숙에 가까운 후라이만 있다.



김치, 오이지, 나물 등 한국 밑반찬이 몇가지나 된다. 물론 양념이 어설프긴 하지만 못 먹을 정도는 아니다.



김치 종류도 두 가지. 



다양한 메뉴



4성급 호텔 조식 치고는 훌륭하다.



내가 좋아하는 볶음우동. 



다양한 빵 종류



씨리얼과 우유



샐러드



초밥 몇 종류가 있었는데 초밥이라고 생각하지 않고 속 재료 몇가지 없는 김밥이라고 생각하면 먹을만 하다.



과일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중국 | 칭다오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벨라비스타(Bella Vista)는 버고호의 서양식 식당이다.
둘째날 아침식사를 하러 갔는데 테이블 위에  주문지가 놓여 있다.
아침 메뉴인 계란과 소시지 등의 굽기 정도 등을 선택할 수 있도록 되어 있고, 빵과 과일, 쥬스 등이 간단한 부페식으로 같이 먹을 수 있도록 되어 있다.
외국 여행 가면 호텔에서 조식을 먹는 경우가 있는데 내가 먹어본 최고의 호텔식 조식이었다고 생각하면 비교가 쉬울 것 같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