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중순이 된 강서구 주말농장 오곡텃밭농장은 푸른 녹색으로 가득차 있다.



우리 텃밭도 작물과 잡초가 무성하게 자라 있다.



4월 26일 모종을 심은 파프리카 8월 14일 모습. 생각보다 열매가 제대로 익지 않는다. 너무 무더운 날씨 탓인가. 완전히 노래지지도 않고 몇개는 물러서 땅에 떨어져 있다. 이제 정리할 때가 된 듯 싶다.



땅콩은 가을에 수확해야 하니 좀더 기다려본다. 아직 다들 싱싱해보인다.



옥수수도 이제 더 기다릴수가 없는 상태다.



수확하는 타이밍을 좀 지나버린 것 같다. 그래도 옥수수 자루를 열어보니 몇개는 쓸만하다. 



그나마 쓸만해보이는 옥수수와 파프리카를 수확했다. 옥수수 자루를 벗겨보니 벌레 먹은 게 많다. 



옥수수 6개 건지고, 파프리카도 어설프게 2개 건졌다.



집에 와서 옥수수를 삶았는데 결론은 수확 시기가 늦었다는 거다. 너무 딱딱하게 말라버렸다. 그래도 맛만 보는 수준. 딸램 반찬에 파프리카를 주는 것으로 만족.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서구 공항동 |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주말농장 텃밭도 위치가 중요하다. 바로 옆의 텃밭이 관리를 하나도 안하는 모양이다. 상추가 나무처럼 자라고 잡초밭으로 변해 있다. 그러니 우리 텃밭도 지저분해보인다. 잡초도 옮겨오는 느낌이다.



4월 26일 모종을 심은 파프리카 7월 31일 모습



피망 같이 파랗기만 하던 파프리카가 드디어 노란색으로 변했다. 만 3개월만이다. 아직 완전하지는 않기에 수확하지는 않았다. 



4월 26일 모종을 심은 땅콩 7월 31일 모습. 잡초도 중간에 좀 섞여 있지만 기왕 지금은 통제가 안되는 시기라서 그냥 놔둘 수밖에 없다.



옥수수는 영 힘이 없다. 싱싱함이 사라지고 있다.



속에는 아직 옥수수 자루가 자라기 시작하는 것도 보여서 일단 더 기다려보기로 한다.



초록색으로 가득한 오곡텃밭농장의 7월 31일 모습.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서구 공항동 |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7월로 접어드니 주변 텃밭의 작물과 잡초 자라는 속도가 장난이 아니다.



파프리카는 언제 수확해야 하나 기다리는 중



4월 26일 모종을 심은 파프리카



4월 26일 모종을 심은 땅콩



땅콩도 밑에 뿌리가 땅 위로도 보이기 시작한다. 저렇게 밖으로 나온 뿌리 밑으로 땅콩이 달리는 거다.



옥수수도 잘 자라기는 하는데 다른 텃밭 옥수수에 비해서 싱싱함이 떨어진다. 



옥수수 자루가 크게 자리 잡힌게 보이지만 아직 몇개 뿐이다. 좀더 참자.



7월 중순의 오곡텃밭농장은 각 텃밭마다 수확하는 작물과 관리 안하는 텃밭은 잡초로 우거져 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서구 공항동 |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6월 19일 이후 오랫만에 찾은 주말농장. 역시 방심한 틈을 타서 잡초까지 무럭무럭 자랐다. 이렇게 잡초가 많아지면 귀찮아지기 시작한다.



상추는 1달반 정도가 적당하다. 4월 16일 씨앗을 심은 상추는 더이상 따먹기에는 싱싱한 느낌이 없다.



상추를 뿌리까지 다 뽑아버렸다. 조카를 데려가서 정리하는 데 도움을 받기는 했으나 한계가 있다. 



4월 26일 모종을 심은 파프리카



파프리카가 제법 크게 자랐다. 하지만 아직 파랗다. 피망과 똑같이 생겼다. 파프리카는 원래 피망을 개량한 것이라고 하는데 저렇게 파랗게 자란 후에 어느 정도 지나면 색깔이 칼라로 변한다고 한다. 나는 노랑 파프리카를 심었는데 언제 변할까. 싱싱해보이는 게 지금 뽑고 싶었지만 참았다.



땅콩도 병치레 없이 잘 자란다.



주말농장이라고 하지만 매주 올 수 있는 것도 아니기 때문에 이렇게 별로 신경 안써도 잘 자라는 품종이 좋다.



옥수수도 작년에 비해서는 잘 자라는 느낌이다.



신기한 옥수수 뿌리



제법 튼실하게 보이는 옥수수 자루도 보인다. 하지만 아직 수확까지는 좀더 참아야 한다.



한참동안 잡초 뽑고 고른 후의 텃밭 모습.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서구 공항동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ㅏㅌ


4월 16일 개장한 오곡텃밭농장, 주말농장 10주차



청상추와 적상추. 어느 정도 수확을 해서 과감하게 솎아주었더니 남은 것은 마르는 느낌이다.



4월 24일 모종을 심은 파프리카



파프리카가 제법 알차게 올라오는 모습인데 첫 재배라 어떻게 될지 아직 장담할 수 없다. 색깔만 보면 피망 같아 보인다.



4월 24일 모종을 심은 땅콩. 땅콩은 아직까지 아무런 걱정없이 잘 자라고 있다. 땅콩 꽃이 피기 시작한다.



4월 24일 모종을 심은 옥수수. 작년에 막판에 실패했던 옥수수. 올해는 모종으로만 시도했는데 어떻게 될지..



이제는 조카가 제법 커서 손을 더는데 도움이 된다.



아직까지는 한 여름이 오지 않아서 잡초가 무성해지지 않고 감당이 가능하다.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4월 16일 개장한 오곡텃밭농장, 주말농장 9주차. 

역시 첫번째 작업은 상추 따기.

청상추와 적상추. 제법 많이 따서 풍성하게 식탁을 채웠다.


상추 수확을 할만큼 해서 과감하게 많은 상추를 버리고, 몇 뿌리만 살려놨다.

4월 24일 모종을 심은 파프리카. 


제법 알차게 올라온다. 중간에 가지 줄기가 연결되는 곳에 검은색이 약간 불안해보이기는 하지만 아직은 괜찮아 보인다.



4월 24일 모종을 심은 땅콩. 아직 아무 이상이 없다. 땅콩은 가을까지 가야 하기 때문에 인내가 필요하다.



노란 땅콩 꽃이 피기 시작한다.


4월 24일 모종을 심은 옥수수. 훌쩍훌쩍 높이 자란다. 하지만 아직 옥수수 자루는 보이지 않는다.


잡초 제거하고 물까지 준 후의 텃밭 모습.


오곡텃밭농장, 주말농장 9주차 6월 11일 모습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3주만에 주말농장을 찾았다. 허걱... 우려했던대로 잡초밭으로 변하고 있었다.



그래도 4월 16일 씨앗을 심은 상추는 딱 따먹기 좋을만큼 자랐다. 아직 덜 자란 느낌은 있지만 부드러운 상추를 따먹는 게 직접 씨앗으로 상추를 재배하는 재미다.



한참을 고생해서 잡초 제거 작업을 했다. 주말농장은 특별한 기술보다는 잡초 뽑는 게 제일 많은 일이다.



4월 16일 씨앗을 심은 상추, 5월 30일 모습.



4월 24일 모종을 심은 파프리카. 제법 자리를 잡고 잘 자라고 있다.



4월 24일 모종을 심은 땅콩.



4월 24일 모종을 심은 옥수수. 처음에 제대로 땅에 자리 잡지 못하는 것 같아서 걱정을 했는데 제법 쑥쑥 자라고 있다.



오곡텃밭농장 5월 30일 모습.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주말농장 4주차인 5월 8일.



4월 16일 씨앗을 심은 상추. 앞쪽이 청상추, 오른쪽 위가 적상추



4월 24일 모종을 심은 파프리카. 일단 뿌리는 자리를 잡아간다.



4월 24일 모종을 심은 땅콩



4월 24일 모종을 심은 옥수수. 옥수수는 아직도 힘을 못받는다. 오히려 잡초가 더 무성해진다. 



5월 8일 오곡텃밭농장 모습.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