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이야기/영화2009.08.29 09:20

솔직히 초반엔 스토리와 연기가 기대에 못미쳐 실망했다. 다들 연기파 배우여서 더 자연스러운 연기에 대한 기대가 큰 탓도 있었겠지만 좀 뻔한 이야기와 어색한 연기 연출이 있었던 것이 사실이다. 하지만 후반부로 갈수록 스키점프 장면과 극적인 요소는 괜찮았다. 억지로 눈물을 짜내는 느낌도 있었지만 억지스럽지 않았다. 

특히 올림픽 경기 장면에서 스키 점프 경기 장면과 헐리우드 영화 못지않은 CG로 만든 관중 모습은 매력적이다.


점프대를 내려오다 점프하는 순간의 스케일과 사실성을 담아내기 위해 10대의 카메라를 동원했고, 국내 처음 오스트리아에서 도입한 특수촬영 장비 캠캣(CamCat)을 이용해서 시속 100km의 속도를 유지하며 인물의 표정을 생생히 담아냈다. 감독이 어느 인터뷰에서 카메라 렌즈의 선정, 퀵캠의 속도 등등 7개월 동안 시뮬레이션을 하면서 연구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EON디지털필름스라는 곳에서 CG를 맡았는데 모든 경기장면과 대규모 관중도 CG로 만들었다고 한다. 영화 편당 600컷 정도가 CG 수의 최대치로 여겨져 왔지만 국가대표에서는 1000컷 이상이 CG로 쓰였다고 한다.

다소 남발한 느낌은 있지만 영화음악도 귀에 잘 들어왔다. 영화 <미녀는 괴로워>의 음악을 맡기도 했었던 러브홀릭의 이재학이 음악감독을 맡았다. 헉 인터넷에서 서핑을 해보니 나의 고등학교 선배다. 

제목 : 국가대표
장르 : 드라마, 코미디 
국가 : 한국
런닝타임 : 137분
개봉일 : 2009.7.29
감독 : 김용화
출연 : 하정우(밥/차헌태), 성동일(방 코치), 김지석(강칠구), 김동욱(최흥철), 최재환(마재복), 이재응(강봉구), 이은성(방 코치 딸, 방수연) 
등급 : 국내 12세 관람가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서구 방화제2동 | CGV 공항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문화 이야기/영화2008.08.01 18:01

사용자 삽입 이미지

8월 14일 개봉이라는 데 어제 시사회를 통해서 미리 영화를 보게 되었다. 사실 공짜 티켓이 생겨서 무슨 영화인지도 모르고 그냥 갔는데 '당신이 잠든 사이에'라고 해서 달콤한 멜로 쯤으로 생각도 했다.

하지만 극장에서 포스터를 접하고서는...ㅋㅋ 예지원, 탁재훈의 코미디 영화였다. 그것도 술먹고 맨날 필름 끊기는 여자와 10년동안 그 주정을 받아주는 남자에 관한 이야기...

작년 여름에 보도된 기사를 보니까 원래 제목이 '어젯밤에 생긴 일'이었고, 예지원이 아니라 김지수가 캐스팅되었다고 나왔던데 바뀌었나보다. 연출도 윤여창 감독에서 김정민 감독으로 바뀌었다.

그래도 개봉 보름전에 공짜 영화봤는데 홍보에 방해되는 소리를 하기는 양심상 좀 그렇고 말그대로 예지원, 탁재훈의 영화다. 중간중간 두 배우 특유의 코믹한 설정이 영화 보는 간간이 웃음이 터지게 만든다.

예지원은 오버스럽긴 하지만 연기력은 알아줄 만하다. 다만 영화를 보는 내내 툭툭 끊어지는 느낌을 많이 받았는데 다듬어지지 않은 연출과 함께 탁재훈의 다른 영화를 보지 못해서 뭐라고 느낌을 말하긴 좀 그렇지만 연기가 좀 거슬린 것은 사실이었다.

영화 '당신이 잠든 사이에'는 초반, 중반보다는 종반으로 갈수록 몰입할 수 있게 해준다. 내용 전개상 절정이라서 그런 면도 있지만 나는 영화 끝나고 자막을 끝까지 지켜봤다. 음악을 누가 담당했는지, 어떤 노래인지 보고 싶어서이다.

자막의 거의 끝부분에 나오는데 앗차! 음악이 '이재학'이다. 영화 '미녀는 괴로워'의 음악을 맡았던 '러브홀릭'의 이재학. 예지원도 원래 노래를 잘부르고 탁재훈은 가수 출신이라서 더욱 좋았지만 노래, 음악을 영화에 좀더 적극적으로 살렸으면 더 좋았을 것을 하는 생각이 들었다.

제목 : 당신이 잠든 사이에
장르 : 코미디
국가 : 한국
런닝타임 : 98분
개봉일 : 2008.8.14
감독 : 김정민
출연 : 예지원, 탁재훈
제작 : KM컬쳐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