칭다오 여행 중 몇시간 정도 짬내서 시내 구경. 칭다오 맥주로 유명한 도시이기에 맥주박물관으로 향하던 중에 가이드가 세워준 곳이 칭다오 천막성 天幕城 (TianMuCheng)



건물에 들어섰는데 천장에 벽화가 그러져 있고



천장은 하늘 같은 조명이 비추고 있는데 



460m 길이의 쇼핑몰이다. 그냥 잠시 걷고 사진 찍고 나왔다.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3월 19일(토) 아침 시간에 찾은 중국 칭다오 화산국제골프클럽.  




화산GC 로비



화산GC. 



그래도 괜찮은 그린 상태. 



우리나라와 비교할 바는 못되지만 게임하기에 큰 무리가 없다.



화산GC 캐디는 인근 지역 주민이어서 오랜 경력자가 제법 있다.



3월 중순이라서 완전히 푸르게 되지는 않았지만



좀더 지나면 경관도 괜찮을 것 같다.



칭다오 화산 골프 클럽.



매점 모습



한국 사람이 많이 찾는지 한국 식당이다.




메뉴판도 한글로 표시되어 있고



한국 식당과 다름 없는 기본 반찬



나는 돌솥 비빔밥을 시켜 먹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중국 | 칭다오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칭다오 여행의 숙소는 글로리아 플라자 호텔 청도 青島凱萊大酒店 Gloria Plaza Hotel Qingdao의 조식 부페. 호텔 1층 로비와 연결된 곳에 아침식사를 할 수 있는 곳이 있다.



해외 여행을 다니다보면 호텔 아침식사도 복불복이다. 특급 호텔이야 아침식사가 웬만한 저녁 부페와 별 차이도 없이 메뉴가 많지만 중소형 호텔들  조식은 어떨지 알 수가 없다. 빵이나 씨리얼 몇 종류만 나오는 곳도 있고, 오믈릿이나 우유와 차만 주는 곳, 메뉴가 많아도 그 나라 특유의 향신료 등 양념 때문에 음식 먹기가 어려운 곳도 많다. 


칭다오 글로리아 플라자 호텔 청도는 조식 치고는 괜찮은 편이다. 



칭다오 자체가 한국과 워낙 가까운 곳이어서 한국 관광객들이 많아서 김치 등 한국 밑반찬도 다양하게 있고, 전반적으로 다양한 메뉴를 가지고 있다.



면류도 즉석에서 요리해준다. 신라면도 있다.



계란 후라이. 보통 호텔에서는 오믈릿을 즉석해서 해주는 곳이 많던데 이 호텔은 완숙에 가까운 후라이만 있다.



김치, 오이지, 나물 등 한국 밑반찬이 몇가지나 된다. 물론 양념이 어설프긴 하지만 못 먹을 정도는 아니다.



김치 종류도 두 가지. 



다양한 메뉴



4성급 호텔 조식 치고는 훌륭하다.



내가 좋아하는 볶음우동. 



다양한 빵 종류



씨리얼과 우유



샐러드



초밥 몇 종류가 있었는데 초밥이라고 생각하지 않고 속 재료 몇가지 없는 김밥이라고 생각하면 먹을만 하다.



과일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중국 | 칭다오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칭다오 여행의 숙소는 글로리아 플라자 호텔 청도. 

칭다오 글로리아 플라자 호텔 青島凱萊大酒店 Gloria Plaza Hotel Qingdao. 

홈페이지 http://qingdao-plaza-cy.gloriahotels.com


여행사에서 추천한 호텔인데 칭다오 공항과 9km 정도 거리에 있고, 칭다오 시내와는 자동차로 40~50분 거리에 있지만 한국인들이 많이 모여 있는 곳이 청양 지구라는 곳에 위치해 있다.


칭다오에도 글로리아 플라자 호텔이 몇 군데 있다고 하는데 2014년에 오픈해서 많이 홍보되지는 않은 곳이다. 하지만 공항과도 가깝고 칭다오 시내와 골프장들이 주로 몰려 있는 곳과의 중간 정도에 위치해 있어서 시내 관광이 주목적이 아닌 여행객들은 괜찮을 것 같다.



호텔 로비. 그리 큰 호텔은 아닌데 오픈한 지 얼마 되지 않아서 매우 깔끔하다. 



호텔 매점인데 슈퍼마켓이라는 글자가 보인다. 한국 관광객이 많이 찾는 호텔인 것을 알 수 있다.



오픈한 지 얼마 안된 호텔이라서 룸 컨디션은 쾌적하다. 룸 전체적인 것도 그렇고 침대나 각 시설도 모두 깔끔하다. 



TV와 테이블. 책상도 있고, 창가 쪽에 있는 쇼파는 침대로도 함께 이용할 수 있다. 



화장실



부스형 욕실에는 샴푸, 바디샴푸, 린스 등 어매니티가 깔끔하게 놓여 있다.



변기도 깨끗한 데 비데가 없는 게 조금 아쉽.



해외 여행이라도 유명 프렌차이즈 호텔이 아니면 혹시나 호텔이 부실하면 어쩌나 걱정이 되기도 한데 칭다오 글로리아 플라자 호텔 청도는 깔끔한 게 너무 좋다. 



치약과 치솔



생수. 커피포트, 커피와 차.



밖에서 보는 호텔 모습은 그냥 사무용 빌딩 같은 모습.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중국 | 칭다오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3월 18일(금) 오전 11시경 찾았던 중국 칭다오 영해 온천 골프 클럽 클럽 하우스.


우리나라에서 저렴하게 골프 여행을 할 수 있는 곳이 중국 산둥성. 웨이하이, 연태가 인천에서 거리는 더 가깝지만 3월 중순이기 때문에 날씨를 감안해서 같은 산둥성이지만 조금 남쪽에 있는 청도, 칭다오. 


칭다오에는 골프장이 몇곳이 있는데 여행 상품을 보면 가격 기준으로 고급 코스가 있고, 중저가 코스가 있다. 저렴하게 가자는 여행이니 중저가 코스를 골랐는데 그래도 한 곳 정도는 괜찮은 곳으로 추천을 해달라고 하니 영해 GC가 요즘 그린 상태가 좋다고 한다. 



중국 청도 영해 GC 클럽 하우스 내부. 건물 자체는 그럴 듯 하기는 한데 사람이 거의 없다. 3월 중순이라 아직 골프 시즌이 안되어서 그런 이유도 있겠다.



영해 GC 클럽하우스 프론트. 



영해GC 2인승 전동카트와 캐디. 2인씩 카트를 타고 이동하고, 캐디는 뒤에 골프백과 함께 타서 서서 이동한다. 



영해GC 1번홀. 아직 3월 중순이라서 그린 색깔이 아쉽기는 하지만 관리는 잘된 모습이다.



중국 산둥성 칭다오 영해GC는 2011년에 개장했다고 한다. 세계 최대 골프장 보유 회사인 산둥성 연태 남산골프클럽에서 건설한 골프장이라고 한다. 거의 평지에 구성이 되었고 페어웨이도 넓고 잔디 관리도 잘된 편이다. 


하지만 3월 중순이라는 시기 문제였는 지 모르겠지만 클럽하우스 시설도 제한적으로 운영했고 주변도 좀 휑한 느낌. 한국의 골프장을 생각하면 많이 실망할 수밖에 없다. 우리 일행이 찾았을 때도 거의 골프 여행을 온 한국 골퍼들 몇팀만 있었던 분위기다. 


캐디도 기대하면 안된다. 전문 캐디라기 보다는 그냥 아르바이트하는 학생 같은 느낌이 많았다. 클럽 가져다주는 역할 정도였다. 남은 거리를 알려주는 데 한국어는 커녕, 영어 알파벳도 제대로 못해서 난감했다. 하지만 전부 그런 캐디는 아니고 복불복이라고 한다. 2인 1캐디고 골프만이 아니라 여행을 간 것이기에 기분 좋게 즐기는 자세면 괜찮다.



옆에는 골프 빌리지가 건설 중이었는데 건물 뼈대만 세워지고 아직 완성되지는 않았다. 이후 찾았던 다른 골프장도 마찬가지고 주변에 대단지 골프 빌리지가 조성 중이었다. 하지만 부동산 경기가 문제가 있는지 제대로 운영되는 곳은 거의 없었다. 가이드한테 물어보니 청도, 칭다오 쪽에 물가가 너무 많이 올라서 분양이 힘들다고 한다. 돈 많은 중국인들도 이런 골프빌리지에 투자할 바에야 제주도에 투자하는 게 낫다는 인식이 있다고 한다.



청도 영해 온천 골프 클럽 스코어 카드 표지. 저렇게 개발될 예정이라는 것 같은데 개발되면 더 멋있을 것 같기는 하다. 언제될 지는 모르겠지만.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중국 | 칭다오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중국 산둥성 칭다오 Qingdao, 청도 靑島 로 가는 중국국제항공 에어차이나 CA134

CA134편은 아침 8시 45분 인천국제공항에서 출발해서 중국 칭다오 류팅국제공항 青岛流亭国际机场 까지는 1시간 15분 밖에 걸리지 않는다. 

중국과의 시차 때문에 도착해도 오전 9시다. 

에어차이나는 중국 국영항공사로 큰 항공사이기는 하지만 인천과 칭다오는 가깝기 때문에 CA134편은 에어버스 A320의 작은 비행기다.



외국 항공사이기 때문에 인천공항 탑승동이고, 탑승동에서도 제일 먼 101번 게이트



비행기는 3-3 배열의 좌석 배치. 국내선 저가항공이라고 생각하면 된다.



좌석 앞뒤 거리도 그리 여유가 없다. 하지만 1시간 15분 가는 데는 지장 없다.



1시간 15분이면 제주도보다 조금 더 걸리는 정도. 하지만 국제선이라고 간단한 기내식이 나온다. 



CA134 기내식은 샌드위치와 생수. 샌드위치 속에는 치즈와 햄, 오이만 들어 있다. 



칭다오 류팅 국제공항에 도착했다. 입국 수속을 하고 공항 밖 주차장에서 본 모습이다.



칭다오 여행 기간 동안 우리 일행을 실어나른 도요타 시에나.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중국 | 칭다오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