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이야기2013.05.23 22:34


여성가족부와 인천광역시가 주최하는 제9회 대한민국 청소년박람회가 5월 23일(목)부터 25일(토)까지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열리고 있다. 덕분에 인천 송도 국제도시에 처음 가봤는데 일본 오다이바가 떠오르게 잘 꾸며놨더라. 하지만 서울의 서쪽인 상암동에서 출발해서 갔지만 길 하나도 안막혀도 1시간 가까이 걸리니 지리적으로 너무 멀더라. 



그래도 청소년 행사는 학교별로 단체로 오니까 웬만하면 북적북적거린다. 



또 학생들이 교복 입고 단체로 오면 그리 어긋나지도 않아서 소소한 것까지 착실하게 참여한다.



하긴 학생들은 모처럼 외출이었을테니...



송도컨벤시아도 처음이었는데 코엑스나 킨텍스 같은 컨벤션센터를 이루고 있었다.




어느 대학 청소년학과에서 설치한 보드다. 부모님께 가장 듣기 싫은 말은 사진에서와 같이 "공부 안 해?!"와 "다른 집 애들은 잘만 하는데 넌 왜..." 2가지가 특히 많이 나왔다. 세상 부모님들은 참조하시길... 특히 "휴~ (아무 말 없이 한 숨)"에도 많은 표가 나왔다. 



서울시청소년미디어센터 스스로넷에서는 방송 차량까지 가져와서 크로마키 체험도 했다.



돈보스코정보문화센터에서도 방송 차량을 준비했다.



청소년과 관련해서 정말 많은 단체가 있다는 것도 확인할 수 있었다.



청소년 단체들이라 이쁘게도 꾸며놨다.



내가 아는 청소년 단체는 스카우트 정도. 



영등포 청소년 문화의 집에서는 작년과 비슷하게 노래방? 부스를 꾸며놨다.



내가 봐서는 특별난 것 같지도 않은 소소한 체험들인데 학생들은 열심히 참여한다.



학생들의 참여를 유도하는 코너가 많다. "나는 이럴 때 가출하고 싶다"라는 설문조사. 특히 많은 스티커가 붙은 곳은 1) 그냥 이유없이 답답할 때 2) 부모의 과도한 통제나 기대 3) 내 마음대로 살고 싶어서 4) 공부, 성적에 대한 부담감이더라. 불혹에 접어든 내 머리로 생각하면 이해가 안가는 것들도 있지만 그러니 청소년 아니겠는가. 그들의 입장에서 이해하는 게 중요하다.



이런 박람회에 참여할 때는 아이디어도 중요하다.



박람회는 사람이 많아야 분위기가 좋아진다.



5월 23일(목) 오후 2시에 개막식이 진행됐는데 식전 행사 모습이다.



2년 정도 전부터 청소년 관련 행사에 자주 가보게 되었는데 정말 청소년들이 재주가 많은 것을 알 수가 있다. 특히 학생들로 구성된 동아리들은 내가 생각하는 것 이상으로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었다. 그 콘텐츠들을 잘 활용하면 좋겠는데 ...


카메라 : iPhone 5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미디어 이야기2011.06.20 10:05

미디어를 통한 창의, 체험, 소통 활동 
‘대한민국 청소년 방송단’2011년 단원 모집 
6월 20일(월)∼7월 3일(일) 

KBS · 한국교육학술정보원 · KBS인터넷은, 디지털 시대 창의적 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사)대한민국 청소년 방송단을 설립하고,  2011년 단원을 모집한다.

■ 방송단 홈페이지를 통한 온라인 가입 신청 
 
전국의 중학교, 고등학교 재학생이라면 누구나 대한민국 청소년 방송단 단원이 될 수 있다. 방송단에 가입하고자 하는 청소년은 2011년 6월 20일(월)부터 7월 3일(일)까지 방송단 홈페이지 (http://www.dreamhigh.or.kr)를 통해 가입 신청을 하면 된다. 

■ 미디어(방송·인터넷·모바일)를 활용한 창의·체험·소통 활동 제공 
 
단원으로 가입한 청소년들은, 방송현장 체험, 콘텐츠 창작, 제작자·스타 특강, 미디어 이해 및 비평, 저작권 및 개인정보 보호, 과학창의 미디어캠프, 방송 이벤트 등다양한 활동 과정에 참여하게 된다. 단원들의 체험활동은 무료 또는 참가 실비 부담으로 제공되어 단원들의 교육참가에 따른 부담을 최소화한다. 
 
■ 테마별 동아리 구성 및 미디어 저작물 창작 지원 
 
 대한민국 청소년 방송단에서는, 단원들이 과학, 문화, 예술, 환경, 국제교류관련 테마별 동아리를 구성할 수 있도록 도와주고 멘토 교사, 전문 심화 활동, 관련 시설 및 기기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동아리 참여 단원들은 활동 과정 및 결과를 영상, 사진, 소리 등 미디어 저작물로 창작하게 된다.

■ 청소년 방송채널 운영 참여  
 
2012년에는 KBS의 인터넷 방송인프라를 활용한 청소년 방송채널이 운영된다. 청소년 방송채널은, 단원들에게  PD, 기자, DJ, MC, 방송전문스탭으로 참여할 기회를 제공하고 단원들이 창작한 미디어 저작물을 소개하고 확산시키는 역할을 수행한다.
 
■ 청소년 미디어 활동 네트워크 : 유관 기관 및 기업의 참여 
 
대한민국 청소년 방송단의 활동은, 국립극장 · 국립중앙과학관 · 한국콘텐츠진흥원 · 한국정보화진흥원 · 한국인터넷진흥원 · 한국방송광고공사 ·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등과 함께 공동으로 기획되고 진행된다.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