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기준 밤 11시 35분에 도착해서 곧바로 연결 항공편으로 이동했다. 홍콩에서 인천으로 오는 비행기는 캐세이패시픽 CX412 항공편. 홍콩 시간 6월 10일(금) 새벽 01시 출발해서 인천에는 한국 시간 기준 새벽 5시 35분에 도착하는 비행기다. 3시간 35분이 소요된다. 



CX412 홍콩에서 출발할때는 깜깜해서 사진을 못찍고 인천에 도착해서 새벽녘에 비행기를 찍은 모습이다.



CX412 기내식. 새벽 비행기라서 가벼운 어설픈 샌드위치와 과일 몇조각이 들어 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홍콩 | 홍콩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이번 발리 여행은 캐세이패시픽 항공을 타고 홍콩을 경유해서 다녀왔다. 발리에서 홍콩으로 갈때는 캐세이패시픽의 자회사인 캐세이패시픽 드래곤항공을 이용했다. 원래 홍콩 드래곤 항공이었는데 2016년 1월 28일에 사명이 변경되었다고 한다.



KA361편은 캐세이패시픽항공 CX5361편과 코드쉐어되어 있다. 6월 9일(목) 현지 시간 오후 6시 35분 출발해서 홍콩에서 밤 11시 35분 도착하는 항공편이다. 5시간이 소요된다.



드래곤에어 KA361



항공기가 그리 작지는 않다. 좌석은 2-4-2열 배열



기내식. 치킨 요리



후식 아이스크림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인도네시아 | 발리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여행의 목적지는 인도네시아 발리. 인천에서 직접 발리까지 항공편도 있지만 가족 4명이 함께 움직이는 여행이라서 항공권 가격을 생각하지 않을 수 없었다. 그래서 홍콩에서 하룻밤 자고 발리로 넘어가는 일정을 택했다. 저녁 비행기를 타고 홍콩으로 가서 공항 바로 옆 호텔에서 자고 다음 날 오전 10시 10분 비행기를 타고 발리로 향하는 일정이다.  

 
홍콩에서 인도네시아 발리로 가는 캐세이패시픽 CX785



여행 일정이 여유가 있는 편이어서 편한 시간대를 골랐다.


비행기 좌석은 3-3-3 배열


저가항공을 자주 타서 그런지 이코노미석도 훌륭해보인다.



좌석 컨디션도 좋고, 한글로 된 콘텐츠도 있다.



전에는 비행기에서 맥주나 와인 한잔씩 하면 기분이 좋았는데 한동안 회사에서 술을 많이 마셨더니 술을 입에 대기가 싫다. 맛땅콩에도 콜라



CX785 기내식



인도네시아 발리 덴파사르 공항에 도착. 발리 국제공항 공식 명칭은 덴파사르 국제 공항인데 현지 사람들은 응우라라이 국제공항이라고 부른다. 2009년에 가보고 7년만에 발리 여행인데 공항이 좋아졌다.


공항을 나서면서부터 인도네시아 전통적인 조형물이 보인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인도네시아 | 발리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6월 2일 (목) 저녁 8시 15분 인천국제공항에서 출발해서 홍콩으로 가는 캐세이패시픽항공 CX419편. 


외국 항공사라서 인천국제공항 탑승동으로 이동해서 탑승한다. 



비행기는 제법 크다. 3-3-3 좌석 배열.



저가항공을 주로 타고 다니다보니 이코노미석이 굉장히 넓어보인다. 좌석도 저가항공의 밋밋함과는 다른 느낌이다.



원래 땅콩을 좋아하긴 하지만 비행기에서 먹는 땅콩은 더 맛있다. 맥주를 부르게 하는 맛땅콩

CX419 기내식. 치킨 요리였는데 내 입맛에는 괜찮았다.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