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비첸향


언젠가부터 홍콩갈 때마다 사오는 것 중 하나가 비첸향이라는 육포다. 
美珍香, Bee Cheng Hiang
사실 홍콩 거리 지나다가 몇군데 눈에 띄는데 한국 사람들이 주로 찾는 곳은 MTR 침사추이역 근처의 가게다. 멀리서 美珍香라는 노란 간판이 한눈에 들어온다. 그냥 작은 가게일 뿐으로 보이지만 한글 안내문까지 있고 육포 사려고 줄서 있으면 한국 관광객들이 많아서 한국말이 들리기도 한다

홍콩 비첸향

홍콩 비첸향


비첸향은 홍콩에서 출발한 것은 아니라고 한다. 1933년 싱가폴에서 시작되어서 중국과 동남아로 확장되고 있는 육포 체인이다. 따끈따끈한 육포를 팔겠다는 아이디어를 가지고 트럭을 개조해 이동식 점포로 시작한 사업이 인기를 끌면서 싱가포르에 28개, 아시아 6개국(말레이시아, 중국, 홍콩, 대만, 인도네시아, 필리핀)에 46개 체인점이 있다. 

홍콩 비첸향

홍콩 비첸향

홍콩 비첸향

홍콩 비첸향

홍콩 비첸향

홍콩 비첸향


육포라고 그냥 우리나라에서 찾아볼 수 있는 육포를 생각하면 다르다. 두께도 거의 돼지갈비급이고 쫄깃쫄깃하고 맛도 웬지 갈비 느낌이 나는 것이 한국인의 입맛에도 잘맞는다. 종류고 몇가지 된다. 맥주 안주로 일품이다. 가끔 인천공항 입국할때 걸리는 사람도 있다고는 하는데 나는 아직까지 걸려본 적은 없다. 

홍콩 비첸향

홍콩 비첸향


점원 언니가 곱다.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레드빈투어
숙소에서 짐을 풀고 홍콩 투어를 하기 위해서 출발했다. 홍콩 현지 투어는 레드빈투어라는 곳에서 진행했는데 특별히 사장님께서 몇년만에 직접 가이드를 담당하셨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홍콩 야경
홍콩 야경
홍콩 야경 심포니오브라이트
홍콩의 한국 식당에서 김치찌게로 식사를 하고 이동한 첫번째 장소는 침사추이쪽의 스타의 거리. 바로 매일 밤 8시 펼쳐지는 심포니오브라이트(The Symphony Of Lights)가 펼쳐지는 곳이다.
홍콩하면 뭐니뭐니 해도 멋진 야경이 자랑거리 아닌가. 마침 시간도 딱 맞췄다. 베이징올림픽을 앞두고 있어서 바로 앞에 올림픽 마스코트로 꾸며놓은 곳도 있고 옆의 오션터미널에는 3박 4일간 함께 여행했던 스타크루즈 슈퍼스타 버고호도 불을 환하게 켜고 있었다.
스타페리
8시부터 17분간의 The Symphony Of Lights가 끝나고 바로 옆의 페리터미널로 이동해서 홍콩의 명물 중의 하나인 스타페리를 타고 침사추이에서 홍콩섬쪽으로 넘어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피크트램
홍콩 피크트램
다음 코스는 피크트램을 타고 빅토리아피크로 올라가기로 했다. 2층 버스를 타고 피크트램을 타는 정거장까지 이동했는데 관광용이라 2층이 뚫여 있어서 홍콩의 야경과 함께 멋을 내기도 좋다.
홍콩 야경
홍콩 야경을 배경으로 서다. 강정훈
빅토리아피크에서 본 홍콩 야경
빅토리아피크에서 본 홍콩 야경
지난번 빅토리아피크에 왔을때는 안개 때문에 앞이 거의 보이질 않았는데 이날은 날씨가 맑아서 야경 전망도 좋다. 침사추이 쪽에서 보는 야경과는 또 맛이 다르다.
몽콕 야시장
홍콩 야시장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밤 9시반이 다 되어가니 몸도 피곤해진다. 하지만 홍콩에서의 하룻밤을 그냥 흘려보내기에는 너무 아쉽다. 다음 이동장소는 몽콕 야시장. 옛날에는 정말 재래 야시장다웠다고는 하지만 요즘은 짝퉁 시장으로 변질되었다고 한다. 그래도 홍콩의 맛을 느끼기에는 아쉬움이 없을 정도로 구경할 게 많다. 특히 젊은 여자들은 눈이 초롱초롱해지면서 심야 쇼핑으로 빠져든다.

하나투어 크루즈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
홍콩에서 눈길을 끄는 교통수단으로 트램이 있다. 빅토리아피크까지 올라가는 피크트램이 있고 시내를 지나가는 홍콩트램이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홍콩 트램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홍콩 트램
홍콩트램은 2층으로 된 전차 형식인데 홍콩섬의 시내가를 지나가서 그런지 사람들로 가득차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스타페리
홍콩섬의 센트럴과 구룡섬의 침사추이를 연결하는 스타페리(Starferry, 天星小輪)는 빅토리아항을 가로질러 센트럴과 침사추이를 오간다. 섬을 건너는데는 다리도 있고 지하철도 있지만 배로도 8분 정도밖에 안걸려서 그런지 이용하는 사람도 많고 관광객들도 꼭 한번씩은 타보게 된다.
스타페리
Posted by 강정훈닷컴 정훈온달